5대 시중은행장 ‘영업·국제 전문가’ 대세 - 이재근 동문 (금융)

66년생 시중은행장 등장…KB 신성장동력 발굴

권광석 호실적 기반 연임 전망…새주주는 변수


5d86da32bdba5437a1d04431ece7dde7.jpg
 

(내용 생략)


우선 KB금융은 지난 1일 계열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차기 KB국민은행장 후보로 이재근 영업그룹 이사부행장을 추천했다. 1966년생인 이 행장 후보는 서울고와 서강대 수학과를 졸업했다. 이후 서강대 대학원 경제학과·카이스트 금융공학 MBA 등을 취득했다. KB금융지주에서 재무기획부장, 재무총괄(CFO) 상무 등을 지낸 뒤 국민은행 경영기획그룹 상무, 경영기획그룹 전무 등을 역임했다.


지난해 1월부터 영업그룹 이사 부행장 등을 맡아왔다. 은행 영업그룹 대표, 경영기획그룹 대표, 지주 CFO 등 그룹 내 주요 핵심직무(영업, 재무·전략 등)에 대한 다양한 경험으로 고객과 시장, 영업현장을 폭넓게 이해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 행장 후보가 공식 취임하면 국민은행은 약 4년 만에 새로운 행장을 맞이하게 된다. 1961년생인 허인 행장의 후임으로 1966년생 이 부행장을 낙점하면서 세대교체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는 평가가 나온다. 젊고 역동적인 조직으로 변화하고 디지털 부문 강화 등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겠다는 구상이다. 이 행장 후보는 5대 시중은행장 가운데 가장 젊다. 2019년 국민은행 연말 인사에서 부행장으로 승진한 6명 중에서 가장 나이가 어리기도 했다.


실제로 이 행장 후보는 국민은행 모바일뱅킹 애플리케이션(앱) 월간 활성 이용자수(MAU) 2000만명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밝히는 등 강력한 디지털 사업 드라이브를 예고한 상태다. 비이자이익을 끌어올려 이자이익에 의존하는 구조를 바꿔야 한다는 의지도 내비쳤다. 기업투자금융(CIB)과 자산관리(WM), 글로벌 진출, 자본시장 투자 등에 조직의 자원을 적극적으로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내용 생략)





[이 게시물은 총동문회관리자 님에 의해 2021-12-22 19:43:24 동문동정 에서 이동됨]

[이 게시물은 총동문회관리자 님에 의해 2021-12-23 09:08:49 언론 속 동문 에서 이동됨]
0
0

동문동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