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동나비엔, 김종욱 대표 선임 - 김종욱 동문 (전기및전자)

경동나비엔, 각자대표 체제 전환…경영효율성↑

연구소장 출신 김종욱 대표, '디지털전환' 도모

새로운 체제 통해 '생활환경기업' 도약 가속화


e6c178a48c4bf04644584331807e1cce.jpg
[서울=뉴시스] 경동나비엔 김종욱 신임 대표이사. (사진=경동나비엔 제공) 2021.12.3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권안나 기자 = 경동나비엔이 김종욱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30일 경동나비엔은 김 신임 대표이사 선임과 함께 기존 손연호 대표이사 단독대표 체제에서 각자대표 체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경영 효율성을 향상시키고, 생활환경기업으로 도약을 가속화한다는 방침이다.


신임 김 대표는 서울대학교 제어계측공학과를 졸업하고 카이스트에서 전기전자·컴퓨터공학 박사 학위를 취득한 연구원 출신의 최고경영자(CEO)다.


개발 전문가로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분야 모두에서 축적한 기술 노하우를 기반으로 고객의 니즈를 사전에 예측해 기업의 미래 성장 동력을 설계하는 경영인으로 정평이 나 있다.


휴맥스 개발본부 총괄 본부장, 휴맥스오토모티브 대표이사, 한화테크윈 최고기술책임자(CTO)를 역임했다. 지난 2019년 6월에는 경동나비엔의 모기업인 경동원의 대표이사를 맡아 홈네트워크 사업 확대에 기여했다. 최근에는 경동나비엔의 부사장으로서 개발, 생산, 품질을 총괄하는 업무를 맡아 기업 경쟁력 강화를 이끌었다.


경동나비엔은 김 대표의 선임을 통해 최근 사회적 화두인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통한 기업의 체질 개선까지 완성하겠다는 계획이다.


단기적으로 김 대표가 가진 전문성을 기반으로 개발, 생산, 품질 등 고객만족을 달성할 수 있는 기업의 핵심 경쟁력을 한 단계 성장시킨다. 장기적으로는 업무 시스템의 혁신과 스마트팩토리 완성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는 기업 경쟁력을 완성한다.


경동나비엔은 올해 생활환경기업으로의 도약 또한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경동나비엔은 보일러는 수출이 어려운 내수 제품이라는 편견을 깨고, 글로벌 무대에 도전했다. 그 결과 북미, 러시아 시장 1위를 차지하는 등 당당히 글로벌 기업으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이제 한 단계 성장한 기업 규모를 토대로 또 다른 도약을 이룬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경동나비엔 관계자는 "각자대표 체제로 변경됨에 따라 손연호 대표는 전사 경영을 총괄하며 기업의 방향성을 설정하고, 김종욱 대표가 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는 혁신을 주도하는 체계로 경영 효율성을 높일 것"이라며 "이번 변화는 고객에게 더욱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과정"이라고 말했다.



출처 : 뉴시스 https://newsis.com/view/?id=NISX20211230_0001706959&cID=13001&pID=13000

0
0

동문동정

\